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이용안내 바로가기

현재페이지 경로 정보입니다. 뎁스 메뉴리스트를 이용하여 페이지를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뉴스룸

의료관광뉴스 게시판
제목 [뉴스] 전남대병원·화순전남대병원, 유방암·위암 치료 잘하는 병원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05-28


전남대병원·화순전남대병원, 유방암·위암 치료 잘하는 병원


                 201905271259349007_l.jpg



전남대병원(병원장 이삼용)과 화순전남대병원(병원장 정신)이 유방암·위암 치료를 잘하는 병원으로 꼽혔다.


27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최근 전국 의료기관 중 2017년 입원 진료분에 대해 수술환자가 발생한 유방암 185개


 기관과 위암 204개 기관을 대상으로 적정성 평가를 한 결과 전남대병원과 화순전남대병원이 각각 최우수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로써 전남대병원은 위암 4년 연속 1등급을 받았으며, 유방암은 평가기준에 부합되는 환자가 처음 발생해 첫 1등급을 획득했다.


화순전남대병원은 위암 4년 연속, 유방암 6년 연속 1등급을 획득해 암 치료 잘하는 병원의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평가에서 전남대병원은 유방암 종합점수 100점(전체 평균 97.82점)·위암 98.18점(전체 평균 97.32점)을 기록했으며,


화순전남대병원은 위암 100점·유방암 99.31을 획득했다.


암 적정성 평가는 암에 대한 치료가 적절하게 시행되고 있는지를 조사하고, 평가대상 의료기관의 평가결과를 공개함으로써


국민이 병원을 선택하는데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자 실시하고 있다.


평가는 구조·과정·결과 3개 부문으로 나눠지며, 세부적으로는 위암 13개 지표와 유방암 11개 지표에 걸쳐 이뤄졌다.


위암 평가지표는 △전문인력 구성 여부 △절제술 전 진단적 내시경 거마 기록률 △내시경 절제술 치료 내용 기록 충실률


△불완전내시경 절제술 후 추가 위절제술 실시율 △병리진단 보고서 기록 충실률 △위절제술 후 수술 기록 충실률


△국소 림프절 절제 및 검사율 △위암에 대한 근치적 수술 비율 △수술 후 8주 이내 권고된 보조 항암화학요법 실시율


△권고된 보조 항암화학요법 실시율 △평균 입원일수 △평균 입원진료비 △수술 사망률 등이다.


유방암은 △전문인력 구성 여부 △보조치료 환자 동의서 비율 △병리보고서 기록 충실률 △최종 절제연이 침윤성 유방암 음성 비율


△권고된 보조항암화학요법 시행률 △표적치료 시행률 △AI투여 전 환자의 골밀도 검사 시행률 △방사선치료 시작 시기


△유방전절제술 후 방사선치료 시행률 △평균 입원일수 △평균 입원진료비 등이다.


전남대병원과 화순전남대병원은 대부분의 평가 항목에서 100점 만점 및 고득점을 획득했다.


한편 위암은 국내 발생률 1위로 폐암·간암·대장암에 이어 암 사망률 4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유방암은 국내 여성인구 10만명 당 85명이


발생해 여성 중 가장 많이 발생하는 암으로 사회적 관심도가 높은 질환이다.




황태종 기자 hwangtae@fnnews.com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www.fnnews.com/news/201905271248457621


비밀글사용
로그인(인증)후 이용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