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이용안내 바로가기

현재페이지 경로 정보입니다. 뎁스 메뉴리스트를 이용하여 페이지를 이동하실 수 있습니다.

뉴스룸

의료관광뉴스 게시판
제목 전남대병원, 분자영상신약개발센터 개소식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20-01-06

전남대병원, 분자영상신약개발센터 개소식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광주지역 최초로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GMP)을 인증 받은 사이클로트론실과 분자영상신약개발센터(Molecular Imaging New Drug Development Center·이하 MIND)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방사성의약품 제조·생산에 돌입했다고 6일 밝혔다.

분자영상신약개발센터는 세포나 유전자 단위의 움직임을 생생하게 들여다 보거나 종양세포 등의 성질을 세밀하게 분석할 수 있는 방사성 추적물질을 이용해 질병의 성질에 맞는 맞춤형 치료가 가능한 방사성의약품을 개발하는 최첨단 의료시설이다.

이번에 개소한 MIND에는 최신형 사이클로트론(18MeV·벨기에 IBA)과 여러 합성장치(F-18, C-11, N-13)를 갖춘 핫셀(hot cell) 그리고 방사성의약품 합성실험실, 최신형 전임상 SuperArgus PET/CT(스페인 Sedecal) 등을 갖추고 있다.

MIND는 총 예산 70억원(국비 175천만원, 자비 525천만원)을 들여 3년 만에 완공됐다.

이날 함께 개소한 전남대병원 핵의학과의 사이클로트론실은 지난해 11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GMP에 이어 지난 129일 의약품 제조판매 품목허가까지 받은 방사성의약품 제조시설이며, 광주지역에서는 처음으로 GMP 인증을 받았다.

이로써 현재 종양분야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는 F-18 FDG 뿐만 아니라 간암진단을 위한 C-11 아세테이트, 치매진단용 F-18 아밀로이드, 심혈관질환용 N-13 암모니아, 골격계 전이종양진단용 F-18 플루오리드 등 새로운 방사성의약품을 생산해 분자영상을 이용한 정밀진단에 획기적인 변화를 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지금까지 치료받기위해 타 지역으로 이동했던 지역 환자들에게 보다 빠르고 정확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전남대병원은 지난 달 23일 병원 6동에서 이삼용 병원장을 비롯한 핵의학과 과장 송호천 교수 등 의료진과 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MIND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이삼용 병원장은 “MIND 개소에 따라 국제적으로도 인정받을 수 있는 최고의 진료와 연구시스템을 갖추게 됐다면서 특히 센터와 PET/CT를 이용한 연구가 활발하게 진행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번 MIND 개소에 기여한 송호천 교수는 암 진단 뿐만 아니라 치매·전립선암 등 다양한 종양을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게 됐다면서 앞으로 더 많은 지역 환자들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이날 MIND 개소를 기념한 2019 MIND 심포지엄이 열렸으며, 국내 전문가들이 분자영상의 방서성의약품, 분자영상에 대한 전임상연구 그리고 전남대병원의 PET/CT 임상연구 결과에 대한 열띤 토론을 펼쳤다.

조준성기자 출처 : 뉴스워커(http://www.newsworker.co.kr)

http://www.newsworker.co.kr/news/articleView.html?idxno=56718

비밀글사용
로그인(인증)후 이용하세요